Skip to content

데이터 시각화 #
Find similar titles

You are seeing an old version of the page. Go to latest version

정의 #

Data visualization의 번역어이며, 위키피디아에서는 아래와 같이 정의하고 있다(^1).

데이터 시각화(data visualization)는 데이터 분석 결과를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시각적으로 표현하고 전달되는 과정을 말한다. 데이터 시각화의 목적은 도표(graph)라는 수단을 통해 정보를 명확하고 효과적으로 전달하는 것이다.

2014년 8월 현재 여러 책이나 전문가들의 블로그를 보면 데이터 시각화에 대한 정의에 대한 다양한 의견이 존재한다. 위의 정의에 추가로 참고할 만한 대표적인 의견으로는 다음과 같다.

  • 기술 통계학의 한 분야이다(^2).
  • 광의로는 기술분야를 뜻하고, 협의로는 개별 산출물을 지칭한다(^3).

번역 #

한국어 위키피디아에서 "데이터 시각화"라고 번역되어 있어 이를 따르지만, 다양한 기사에서 다음과 같은 번역어들도 있음

  • 시각화를 가시화로 번역하는 경우: 빅데이터가 주목 받기 전에 일본자료가 출처인 것으로 여겨지는 글에서 주로 발견된다.
  • 데이터를 자료로 직역하거나 정보로 의역하는 경우
    • (강병철의 개인생각) information의 번역어로 '정보'는 광범하게 사용되는데, data의 번역어로 '자료'는 상대적으로 공감대가 낮은 것 같음

인포그래픽스와 뭐가 다른가? #

요즘(2014년 8월) 데이터 시각화와 함께 인포그래픽스(Infographics)도 각광을 받고 있다. 인포그래픽스 디자이너인 잭 해글리의 글이 공통점과 차이점에 대해서 잘 설명하고 있다(^4). 이를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 공통점: 백문이 불여일견
    • 관심을 유발하고, 유용한 정보를 제공하고자 함
    • 데이터를 시각적으로 표현 (보통 수치자료를 도표로 표현)
    • 정적, 상호작용화, 동영상으로 제작됨
    • 다양한 전문가의 협업이 필요한 경우가 많음
  • 차이점
    • 인포그래픽스: 청중이 한정되고 주제가 있는 이야기를 도표로 표현 (subjective)
    • 데이터 시각화: 자료의 편집없이 모든 수치정보를 도표로 표현하고자 함 (objective)

인포그래픽스는 어떤 설득의 의도를 가진 선전(propaganda)의 도구 측면이 강한 반면, 데이터 시각화는 대규모 자료의 함의(latent semantics)를 찾기 위한 도구이다.

관련 소프트웨어와 라이브러리 #

0.0.1_20210630_7_v33